Q57. J47. 누주

Quote of the day

비록 반가움의 누주는 없을지라도 감응은 인간만의 전유물이 아니다

봄날은 간다, 김영민, 22쪽

Words

한적 閑寂: 한가할 한, 고요할 적.
담이 淡爾: 맑을 담, 너 이.
경고성 警告聲: 깨우칠 경, 고할 고, 소리 성.
vorlaufende: run forward, pioneering, 선구적.
entschlossenheit: determination, 결의.
누주 淚珠: 눈물 누, 구슬 주.
성어중형어외 成於中形於外: 이룰 성, 어조사 어, 가운데 중, 모양 형, 바깥 외.
智: 슬기 지.


Journey and Journal

var 閑 = 한가할 한; 한가할 한 = (코로나, 재택근무) => {종이로 담을 쌓아 외부와 단절하여 내 시간에 몰입하는데 죄책감을 지우는 이.}
var 寂 = 고요할 적; 고요할 적 = (노란 콩) => {그녀가 비운 집은 조용하여 노란 콩이 떨어지는 소리까지 들렸다.}
var 淡 = 맑을 담; 맑을 담 = (불타는 물, 수증기, 참숯) => {참숯에 걸른 농도가 옅은 맑은 물 + 분홍 빛 히말라야 소금 + 레몬즙 + 수증기 피어오르는 물.}
var 爾 = 너 이; 너 이 = (실, 가락옷, 물레) => {물레 돌듯이 발 굴리며 스치는 옷 가락에 실 감듯이 바람을 감다.}
var 警 = 깨우칠 경; 깨우칠 경 = (개, 몽둥이, 말) => {프로파간다는 여러 단계를 거치고 여러 채널을 통해말로 전해진다. 그 말은 마치 개를 몽둥이로 길들여 공경하게 만들려 한다. 깨우치지 않고 야생의 늑대가 되련다.}
var 告 = 고할 고; 고할 고 = (소, 말) => {소는 낙타와 같은 위상이다. 꾿꾿히 일해 고작 제사를 위한 설렁탕에 삶아 삶을 바친다. 그리고 누구도 소를 위한 말 한마디 고하지 않는다.}
var 聲 = 소리 성; 소리 성 = (석경, 몽둥이, 귀) => {창밖에서 차바퀴가 울퉁불퉁한 석조도로를 굴러가는 소리는 마치 몽둥이로 석경을 치듯이 귀를 살살 긁는다.}
var 淚 = 눈물 누; 눈물 누 = (물, 외짝 문, 개) => {눈에서 흐르는 물은 흡사 외짝 문 밑으로 개가 스스로를 어그려(ugly)트리며 억지로 나오는 모습이다. 늑대는 문 밑으로 기어나오지 않는다.}
var 珠 = 구슬 주; 구슬 주 = (둥근 보석, 적심목) => {속이 붉은 나무의 빛깔과 둥근 모양의 귀한 돌처럼 내 몸 속에 흐르는 적혈구.}
var 成 = 이룰 성; 이룰 성 = (창, 못) => {매일 꾸준히 몸과 정신의 창을 갈고 닦아 과업의 못을 박다.}
var 於 = 어조사 어; 어조사 어 = (까마귀, 구두점) => {까마귀가 ‘아아’ 울며 하루에 구두점을 찍는다.}
var 中 = 가운데 중; 가운데 중 = (군 진영, 깃발) => {군 진영 한 가운데 꽂힌 깃발처럼 위상을 나부끼다.}
var 形 = 모양 형; 모양 형 = (방패, 털) => {포개진 평평한 방패처럼 내 몸에 무늬를 띄고 보호하는 털.}
var 外 = 바깥 외; 바깥 외 = (초승달, 점) => {눈이 째진 외국인은 매서운 눈초리로 초승달을 응시하며 구름 한 점, 거북이 배딱지 한 점 없는 하늘을 향한다.}
var 智 = 슬기 지; 슬기 지 = (화살, 구멍, 말) => {화살같은 말로 구멍을 뚫는다.}

Leave a Reply

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.